외식과학고, AI ‘미세먼지 프리스쿨’
상태바
외식과학고, AI ‘미세먼지 프리스쿨’
  • 입력 2019-10-11 2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기지능지역 AI-Zone을 설치한 한국외식과학고등학교 교실 (사진출처 =  케이웨더)
공기지능지역 AI-Zone을 설치한 한국외식과학고등학교 교실 (사진출처 = 케이웨더)

(AI타임스=이혜진 기자) 한국외식과학고등학교는 학교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공기지능 지역(AI(Air Intelligence) Zone)’을 설치하고 ‘미세먼지 프리 스쿨(Free School)’을 구현한다고 10일 밝혔다. 

AI Zone의 경우 공기 중 미세먼지 뿐만 아니라 이산화탄소(CO₂), 휘발성유기화합물(VOCs) 등 오염물질을 종합적으로 관리해 최적의 공기질 상태가 유지되는 구역으로 사람이 숨 쉬는 위치에 사물인터넷(IoT) 공기질 측정기를 설치해 공기질을 실시간으로 측정하고 이 측정값에 따라 환기청정기를 가동시켜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하면서 공기질을 관리해주는 개념이다.

조리와 관광 특성화고인 한국외식과학고는 13개 교실과 조리실습실 기숙사 교무실 등 총 16곳에 실내 IoT 공기질측정기를, 운동장에는 실외 IoT 공기질 측정기를 설치했다. 실내·외 IoT 공기질 측정기는 미세먼지(PM-10)와 초미세먼지(PM-2.5) 온도 습도 소음 VOCs CO₂ 등 7가지 요소를 실시간으로 측정해 학교 곳곳의 공기를 통합적으로 모니터링 한다. 또한 측정된 공기질 상태는 교내에 설치된 DID(Digital Information Display)화면과 앱을 통해 실시간 표출된다.

【에이아이타임스 aitimes 에이아이타임즈】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로 제조업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