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4차 산업혁명 시대 ICT 표준의 역할과 비전 모색
상태바
과기정통부, 4차 산업혁명 시대 ICT 표준의 역할과 비전 모색
  • 이혜진 기자
  • 승인 2019.10.17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15(화)~10.18(금) ‘글로벌 ICT 표준 컨퍼런스’ 개최

(AI타임스=이혜진 기자)  4차 산업혁명의 ICT 표준을 주제로 글로벌 ICT 표준 컨퍼런스가 열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는 15일(화)부터 18일(금)까지 양재 엘타워에서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 등 유관기관과 함께 ‘4차 산업혁명의 D.N.A.(Data, Network, AI), ICT 표준으로 설계하다!’를 주제로 ‘글로벌 ICT 표준 컨퍼런스 2019(GISC 2019, Global ICT Standards Conference 2019)’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동 행사는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CT) 표준화 동향 및 국내 ICT 표준화 주요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2017년부터 개최하여 왔으며, 매년 수백 명의 전문가가 참석하는 등 ICT 표준화 대표행사로 자리매김 해왔다.

특히 올해는 기존 표준기술 세미나 외 토크 콘서트, 표준/특허 성공사례 발표회를 통해 다양한 산업분야의 전문가들이 소통․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강화하는 등 작년보다 기간을 확대하여 ‘ICT 표준진흥주간’(10.15∼10.18, 이하 ‘진흥주간’)으로 개최한다.

10월 16일 개최되는 진흥주간 개막식에서 과기정통부 장석영 정보통신정책실장은환영사를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표준의 선점은중요하며, 정부에서도 글로벌 ICT 표준경쟁력 확보를 위해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강조했다.

이어진 시상식에서는삼성전자 송주연 파트장과 거광기업 문은경 대표 등 5명이 정보통신기술 표준화 및 기술성과 확산 등에 기여한 공로로 과기정통부 장관 표창을 받으며, 사물인터넷융합포럼 및 스마트카기술포럼이 2018년 우수 포럼으로 선정되어 과기정통부 장관상을 수상한다.

개막식 당일 「ICT 표준기술 세미나」에서는 자율주행차, 스마트공장 등 5세대(5G) 이동통신을 통한 산업혁신기술 동향을 살펴보고, 의료분야와융합사례 중심의 지능형 산업기술 개발 및 표준화 현황과 향후 전망 등을 살펴보는 시간을 갖는다.

10월 15일에는 국제전기통신연합(ITU)에서 논의중인 미래 핵심기술 표준동향 공유를 위한 「한국ITU연구위원회 워크숍」을 개최하고, 10월 17일과 10월 18일에는 「ICT 표준화 전략맵과 포럼 성과 발표회」 및 「ICT표준/특허 성공사례 발표회」를 개최하여 산학연간 표준화 정보 및 성과 교류의 장을 제공한다.

동 행사는 홈페이지 또는 현장 등록을 통해 누구나 무료로 참석이 가능하다.

【에이아이타임스 aitimes 에이아이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심층취재] 태양광 REC 가격급락, 원인과 대책
  • [심층취재] 한전 AMI 사업 10년 성적표, "AMI계량기 64만대 리콜 477억 손실"
  • 한전ㆍ남부발전ㆍ중부발전 등 에너지공기업, "3년 이상 미사용 자재만 1400 억원"...재고 관리 '엉망'
  • 한수원, 원전 계획정비 항목 14년도부터 3년간 823건 누락
  • 염태영, "자립형 신재생 에너지 전환...이뤄야"
  • LS산전, IoT 기반 '스마트전력 통합관리 서비스' 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