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19 여성가족친화마을 성과발표회’ 개최
상태바
광주시, ‘2019 여성가족친화마을 성과발표회’ 개최
  • 유형동 기자
  • 승인 2019.12.03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평등 마을 등 마을사업 추진 성과 공유
광주광역시는 3일 오전 10시 광주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2019 여성가족친화마을 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사진=광주시 제공). ©AI타임스
광주광역시는 3일 오전 10시 광주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2019 여성가족친화마을 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사진=광주시 제공). ©AI타임스

 

(AI타임스=유형동 기자) 광주광역시는 3일 오전 10시 광주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2019 여성가족친화마을 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날 열린 성과발표회는 19개 여성가족친화마을과 컨설턴트, 시·구 담당자 및 마을활동가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성가족친화마을의 5대 뉴스부터 19개 마을 활동가들의 마을 소개, 마을의 다양한 활동 영상 및 소감 발표 등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광주 곳곳에서 펼쳐졌던 각양각색의 활동을 ‘여친뉴스 온-에어’ 뉴스형식으로 발표했다.

2019 여성가족친화마을 5대 뉴스로는 ▲여성가족친화마을 19곳 확정 ▲성평등 교육 확산 ▲전국 여성가족친화마을 광주로 배움 여행 ▲광주 여성가족친화마을 돌봄 공동체 전국에서 인정 ▲여성가족친화마을 컨설팅 전문·체계화 등을 선정했다.

또 남구 ‘브라운’ 등 마을에서 꾸려가고 있는 이야기를 담은 취재영상, 북구 ‘동림 어벤져스’ 등 마을활동가들의 밀착취재, 광산구 ‘마을한바퀴’의 보드게임 활동을 노래로 개사해 불러주는 특별공연 등도 선보였다.

더불어 2020년 광주시 여성가족친화마을사업을 날씨로 예보하는 등 다양한 방송형태로 여성가족친화마을을 소개했다.

2019 여성가족친화마을은 돌봄, 여성역량강화, 성평등마을 등 3개 분야 19개 마을이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여성가족친화마을을 통해 영유아 돌봄과 초등 방과후 돌봄, 야간돌봄 등 마을맞춤형 돌봄이 안정적으로 이뤄졌으며, 마을 역사해설, 재활용, 목공, 공동밥상 등 다양한 역량강화 활동이 펼쳐졌다.

특히 올해는 여성가족부 주관 ‘주민주도형 공동돌봄체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남구 ‘숲속작은도서관’, 북구 ‘첨단2 제일풍경채입주자대표회의’ 등이 각각 대상과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4곳이 우수사례에 선정되기도 했다.

이어 지난달 28일에는 행정안전부 주관 공동체 우수사례 발표한마당에서 광산구 장자울마을 ‘한울타리 돌봄’이 대상 수상 등 19개 여성가족친화마을 활동들이 결실을 맺었다.

이날 성과발표회에 참여한 활동가들은 “마을의 성평등 의식이 높아지고 마을단위 자생적 소모임 구성이 활발해지고 있다”며 “마을에서 여성리더가 발굴되고 변화되는 등 따뜻하고 사람 냄새나는 마을공동체를 만드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강영숙 광주시 여성가족정책관은 “2020년 여성가족친화마을사업은 돌봄환경 조성 및 여성역량 강화 등 일상에서 체감하는 양성평등정책을 추진하겠다”며 “여성과 가족이 모두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광주‧전남 신재생에너지산업 도약의 날개 달다
  • 효성, 한전과 '차세대 전력시장' 공략
  • 해줌, 충북 진천에 800kW급 태양광 발전소 준공
  • Gwangju signe des accords d'investissement avec 10 entreprises
  • 충남도, 당진시에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혁신벨트’ 조성
  • 이용섭 시장 "AI 기반 스마트공장 예산지원 대폭 확대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