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오은 시인 초청 ‘겨울 문학콘서트’ 개최
상태바
광양시, 오은 시인 초청 ‘겨울 문학콘서트’ 개최
  • 입력 2019-12-04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8일 광양용강도서관서 ‘한겨울밤의 시 : 밤의 낭독회’ 주제
광양시 ‘겨울 문학콘서트’ 포스터. ©AI타임스
광양시 ‘겨울 문학콘서트’ 포스터. ©AI타임스

(AI타임스=유형동 기자) 광양시가 오는 18일 저녁 7시 광양용강도서관에서 오은 시인을 초청해 ‘겨울 문학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한겨울밤의 시 : 밤의 낭독회’라는 주제로 오은 시인의 시 낭독, 해설과 스와뉴 밴드의 음악 공연이 함께 진행된다.

 

이날 행사에서 ‘슬퍼도 슬프지 않게’, ‘이따금 쓰지만, 항상 쓴다고 생각합니다. 항상 살지만, 이따금 살아있다고 느낍니다’ 등 오은 시인만의 블랙 유머를 접할 수 있다.

오은 시인은 서울대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카이스트 문화기술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받고 2002년 ‘현대시’를 통해 등단하였으며, 2014년 박인환문학상, 2018년 구상시문학상, 2019년 현대시작품상과 대산문학상을 수상했다.

또한 빅데이터 기업 다음소프트에서 근무하며, 직장 생활과 문학 활동을 병행하고 있고 팟캐스트 ‘책읽아웃’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에 대산문학상 시 부문 수상 시집인 ‘나는 이름이 있었다’는 ‘언어 탐구와 말놀이를 통해 사람의 삶에 대한 진정성 있는 성찰을 이끌어낸 참신한 시세계’라는 평가를 받았다.

오은 시인과 함께 하는 스와뉴 밴드(보컬, 기타, 피아노)는 음악낭독극 ‘겨울 이야기’, 뮤직드라마 ‘윤동주, 시로 쓴 일기’ 등 다양한 장르의 문학콘서트를 공연한 바 있다.

‘겨울 문학콘서트’는 광양시립도서관 홈페이지(http://lib.gwangyang.go.kr)에서 선착순 접수 중이며, 자세한 사항은 용강도서관(061-797-3868)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를 활용한 10가지 좋은 예
  • MIT 테크리뷰가 선정한 젊은 AI혁신가 7인
  • 포스트코로나 이끌 AI 스타트업 'TOP 10'
  • 주목할 중국·일본 로봇 스타트업 '베스트 10'
  • 포브스 선정 유망 AI기업 베스트 50
  • 코로나19와 싸우는 테크기업 '베스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