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인공지능)으로 인한 유통업의 변화
상태바
AI(인공지능)으로 인한 유통업의 변화
  • 전승진 기자
  • 승인 2019.12.08 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공=shutterstock) ©AI타임스
(사진 제공=shutterstock) ©AI타임스

(AI타임스=전승진 기자) 최근 정보통신기술의 급격한 발전은 소비자들의 구매 방식에도 변화를 주고 있다. 과거 소비자들은 여러 유통 단계를 거친 전통적인 구매 방식으로 물건을 구매했다. 하지만 최근에는 해외 판매자로부터 직접 구매를 하거나 공동구매 플랫폼을 통해 도매업자 혹은 제조업자로부터 직접 구매를 하고 있다.

물건을 구매하는 채널도 오프라인에서 온라인과 모바일로 급격히 확장되고 있다. 특히 스마트폰의 등장으로 시공간 제약이 줄어들면서 모바일 쇼핑이 온라인 쇼핑을 견인함으로 인해 오프라인 유통 업체 역시 온라인 채널을 확대하고 있다.

이렇게 물건 구매가 쉬워진 반면 다양한 상품과 과잉 정보를 통해 오히려 소비자들에게는 구매 결정이 어려워지는 아이러니한 상황이 발생한다. 이에 따라 유통 업체에서는 AI(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함으로써 소비자가 필요로 하는 상품을 추천한다.

과거 검색엔진은 소비자의 검색어에서 핵심 키워드를 분석해 정보를 검색하고 그 결과를 소비자에게 제공했다. AI 기술은 소비자의 특성, 선호도, 특별한 요구 등 소비자의 상황을 스스로 인지한 후 해당 정보에 기반하여 상품을 선택하고 추천해 줄 수 있을 것이다.

한편, 미국 유통업 전문 조사 기관인 보스턴 리테일 파트너스(Boston Retail Partners, BRP)는 2017년 미국 유통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40% 이상의 기업들이 챗봇이나 AI 비서 등 AI 기술을 도입했거나 3년 내에 도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에이아이타임스 aitimes 에이아이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전, 전통시장 실질적 도움 되는 맞춤형 지원방안 내놔
  • 전력거래소, 발전기 기술특성 시험기관 인증서 수여식 가져
  • 동서발전, 발전사 역대 ‘최저 고장정지율’ 달성
  • 한전KDN, '2020년도 사내벤처' 협약식 개최
  • 한전, 강원 고성 산불 피해보상 지급 합의
  • 서부발전, 석탄화력 보일러 효율성 향상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