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명품을 감별해 주는 '앤트러피(Entrupy)'
상태바
[포토] 명품을 감별해 주는 '앤트러피(Entrupy)'
  • 전승진 기자
  • 승인 2019.12.13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품을 감별해 주는 앤트러피(Entrupy) ©AI타임스
명품을 감별해 주는 앤트러피(Entrupy) ©AI타임스

(AI타임스=전승진 기자)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를 개발하는 미국의 스타트업 엔트러피(Entrupy)는 최근 루이비통·샤넬 등 300만 건 이상의 진품 데이터베이스를 이용해 진품을 판별하는 앱을 출시했다. 진위 판별에 걸리는 시간은 약 15초다. 이 앱의 정확도는 98%로 알려졌다.

엔트러피 측은 물건을 260배율로 확대해 육안으로는 식별하기 어려운 스탬프 표시나 가죽의 미세한 틈까지도 확인할 수 있는 ‘인식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이 앱을 만들었다고 밝혔다. 이들이 제작한 초정밀 렌즈를 구입한 후 스마트폰과 결합, 전용 앱으로 사진을 촬영하기만 하면 된다.

 

 

【에이아이타임스 aitimes 에이아이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전, 전통시장 실질적 도움 되는 맞춤형 지원방안 내놔
  • 전력거래소, 발전기 기술특성 시험기관 인증서 수여식 가져
  • 동서발전, 발전사 역대 ‘최저 고장정지율’ 달성
  • 한전KDN, '2020년도 사내벤처' 협약식 개최
  • 한전, 강원 고성 산불 피해보상 지급 합의
  • 서부발전, 석탄화력 보일러 효율성 향상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