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중도 보수 대통합 위한 신당 창당 추진
상태바
자유한국당, 중도 보수 대통합 위한 신당 창당 추진
  • 전승진 기자
  • 승인 2020.01.10 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오 국민통합연대 창립준비위원장이 9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중도·보수대통합 제2차 정당·시민단체 대표자 연석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뉴스1) ©AI타임스
이재오 국민통합연대 창립준비위원장이 9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중도·보수대통합 제2차 정당·시민단체 대표자 연석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뉴스1) ©AI타임스

(AI타임스=전승진 기자) 자유한국당과 새로운보수당을 포함한 정당·사회단체가 중도보수대통합위한 혁신통합추진위원회(혁통추)를 구성하기로 결의했다.

한국당·새보수당과 국민통합연대·자유와공화·범시민사회단체연합·전진4.0 등은 9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제2차 정당 시민사회단체 대표자 연석회의'를 열고 박형준 동아대 교수(자유와공화 공동의장)를 위원장으로 하는 혁신통합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했다.

혁신통합위는 혁신과 통합을 원칙으로 문재인 정권에 반대하는 중도 보수 세력의 대통합을 추구하기로 했다. 또 더이상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문제가 총선 승리에 장애물이 돼서는 안 된다는 데 뜻을 모았다.

안형환 국민통합연대 사무총장은 브리핑에서 "이양수 한국당 의원이 황교안 대표로부터 전권을 위임 받아 동의했다"며 "정병국 새로운보수당 의원도 이번 발표문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들 정당·단체는 이날 Δ중도·보수대통합을 위한 혁신통합위원회를 구성한다 Δ대통합 원칙은 혁신과 통합이다 Δ통합은 시대적 가치인 자유 공정을 추구한다 Δ문재인 정권에 반대하는 중도·보수등 모든 세력의 대통합을 추구한다 Δ세대를 넘어 청년들의 마음을 담을 수 있는 통합을 추구한다 Δ더 이상 탄핵문제가 총선 승리의 장애가 돼선 안 된다 Δ대통합의 정신을 담은 새로운 정당 만든다 등 7가지 원칙에 대해 합의했다.

당초 박형준 자유와공화 공동의장을 혁신통합위원회 위원장으로 한다는 건도 합의된 것으로 알려졌지만, 새보수당이 내부 논의 후 추인을 결정하기로 했다.

안 사무총장은 "기본적으로 시간 많지 않다"며 "총선 일정에 맞추려면 아주 빠르게 신당 추진위라던가 새로운 집을 지을 수 있는 추진위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공화당 참여여부에 대해선 "우리공화당 등 다른 시민단체에도 공문을 보냈지만, 참석하지 않아 일단 회의를 진행했다"며 "구정전에는 가시적인 결과가 나와야한다. 오늘 혁신통합추진위가 구성됐고 위원장을 선임했기 때문에 위원장을 중심으로 일정을 잡아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안철수 전 바른미래당 대표와 접촉했는지에 대해 "아직 논의되지 않았지만, 위원장이 임명됐기 때문에 구체적인 방법 및 일정을 결정할 것"이라고 답했다.

안 사무총장은 '탄핵 문제가 총선 승리에 장애 돼선 안 된다'에 대해 "총선 승리를 위해선 어떤 장애도 넘어가야 한다"며 "시민단체에선 탄핵 문제를 두고 여러 의견을 가진분이 계시지만 총선 승리에 장애 돼선 안 된다는 것에 모두 동의해주셨다"고 밝혔다.

안 사무총장은 "혁통추는 정당, 창준위, 시민사회단체, 외부인사 등 4개 범주로 구성된다"며 "혁통추 구성에 대해선 정당이 아닌 외부단체의 인사 비중이 더 많이 두도록 했다"고 말했다.

정병국 새보수당 의원은 "새보수당이 그동안 얘기해온 중도·보수 통합 3원칙 대해 이번 연석회의에서 수용하겠다고 입장 정리가 됐다"며 "다만 박형준 위원장에 대해선 당 내서 입장정리가 안 된 것"이라고 밝혔다.

이양수 한국당 의원은 "탄핵의 강을 건너자라는 부분을 포함한 3가지 원칙에 대해서는 황교안 대표가 그동안 연설 등에 녹여서 수용한다는 뜻을 두어 차례 밝혔고 시민사회단체들도 받아들인 것"이라며 "박형준 위원장에 대해선 보고만 하면 된다"고 밝혔다.

 

【에이아이타임스 aitimes 에이아이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전, 전통시장 실질적 도움 되는 맞춤형 지원방안 내놔
  • 전력거래소, 발전기 기술특성 시험기관 인증서 수여식 가져
  • 동서발전, 발전사 역대 ‘최저 고장정지율’ 달성
  • 한전KDN, '2020년도 사내벤처' 협약식 개최
  • 한전, 강원 고성 산불 피해보상 지급 합의
  • 서부발전, 석탄화력 보일러 효율성 향상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