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이 좋다' 허경환, 사기 당해 빚더미에 오르게 된 사연 공개
상태바
'사람이 좋다' 허경환, 사기 당해 빚더미에 오르게 된 사연 공개
  • 입력 2020-01-15 0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MBC

(AI타임스=서혜윤 기자) 허경환이 과거 동업자에게 사기 당해 빚더미에 오르게 된 사연을 밝혔다.  

14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개그맨 허경환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허경환은 닭가슴살 사업을 하면서 힘들었던 일을 떠올렸다. 현재는 매출 200억을 기록하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달리고 있지만 과거 동업자의 배신으로 빚더미에 올랐던 것.

허경환은 “통장이 몇십 개의 금액 다 맞춰 보고 공장장들과 이야기를 나눠보니까 누가 봐도 불법적인 일을 하면서 빚을 졌다는 걸 알게 됐다”며 “처음 20억, 30억 돈이 터졌을 때 너무 힘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그때는 누가 목을 막고 말을 못하게 하는 느낌이었다. 당시 라디오를 하고 있었는데, 힘든 사연에 대해 내 이야기를 할 수 없었던 거다. 노래를 틀어놓고 빚쟁이랑 통화를 했다. 이 삶이 끝나기나 할까 두려웠다”라며 당시 고충을 털어놨다.

한편 '사람이 좋다'는 각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사람들의 인생 스토리, 유명인들의 비결과 숨겨진 이야기, 자신만의 소중한 가치를 지켜가는 별난 인생들을 담은 프로그램이다.

【에이아이타임스 aitimes 에이아이타임즈】

서혜윤 기자
서혜윤 기자 LIFE ekdudgg@nate.com 다른기사 보기
기자 프로필
서혜윤 기자
서혜윤 기자 LIFE ekdudgg@nate.com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지금 사면 좋은 AI 주식 3가지
  • 영국의 5대 AI 기업
  • 개발자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오픈소스는 '제이쿼리'
  • 네이버는 줄이고, 카카오는 늘리고...양사 계열사 현황
  • AI 접목 패션업계, 사용자 수 증가 효과
  • 신제품 개발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