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동절기 에너지 절약 대책 추진
상태바
광주시, 동절기 에너지 절약 대책 추진
  • 유형동 기자
  • 승인 2020.01.15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 열고 난방영업 안 돼”…20일부터 4일 간
상가·건물 등 위반 시 과태료 150~300만원
광주광역시청 전경. (사진=광주시 제공). ©AI타임스
광주광역시청 전경. (사진=광주시 제공). ©AI타임스

 

(AI타임스=유형동 기자) 광주광역시가 동절기 전력위기 극복을 위해 상가, 매장, 건물 등에서 ‘문 열고 난방 영업’ 행위를 금지하는 ‘에너지사용 제한 조치’를 시행한다.

이에 따라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상가 등에서 문을 열고 난방 영업을 하는 경우 집중 단속된다.

시는 자치구, 한국에너지공단광주전남지역본부 등과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대표적인 에너지 낭비 사례인 ‘문 열고 난방영업 행위’를 집중 단속할 계획이다.

위반 업소는 최초 경고 조치 후 위반 횟수에 따라 150만원에서 300만원까지 과태료가 부과된다.

시는 ‘에너지사용 제한 조치’ 기간 외에도 ‘문 열고 난방영업’ 행위에 대해 지속적으로 점검, 계도할 예정이다.

오동교 시 에너지산업과장은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에너지절약에 적극 협조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전, 전통시장 실질적 도움 되는 맞춤형 지원방안 내놔
  • 전력거래소, 발전기 기술특성 시험기관 인증서 수여식 가져
  • 동서발전, 발전사 역대 ‘최저 고장정지율’ 달성
  • 한전KDN, '2020년도 사내벤처' 협약식 개최
  • 한전, 강원 고성 산불 피해보상 지급 합의
  • 서부발전, 석탄화력 보일러 효율성 향상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