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태양광 모듈 점유율 78%…중국산 하락 추세"
상태바
"국산 태양광 모듈 점유율 78%…중국산 하락 추세"
  • 전승진 기자
  • 승인 2020.01.16 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건설이 인도 태양광 발전사업에 본격 진출한다. (사진 출처=shutterstock) ©AI타임스
(사진 출처=shutterstock)

(AI타임스=전승진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국내 태양광 시장에서 중국산 모듈 점유율이 줄어드는 추세라고 지난 14일 밝혔다.

산업부 설명자료를 보면 지난해 기준 국내 태양광 시장에서 국산 모듈 점유율은 78.8%로 전년 대비 6.2%포인트(p) 상승했다.

반대로 중국산 모듈 점유율은 21.3%로 같은 기간 6.2%p 줄었다.

산업부 측은 "중국산 제품 가운데 우리 기업들이 중국에서 생산한 제품도 포함된다"며 "사실상 국내 기업들의 시장 점유율은 85% 수준으로 안정적"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전, 전통시장 실질적 도움 되는 맞춤형 지원방안 내놔
  • 전력거래소, 발전기 기술특성 시험기관 인증서 수여식 가져
  • 동서발전, 발전사 역대 ‘최저 고장정지율’ 달성
  • 한전KDN, '2020년도 사내벤처' 협약식 개최
  • 한전, 강원 고성 산불 피해보상 지급 합의
  • 서부발전, 석탄화력 보일러 효율성 향상시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