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포트]AI시대 달라지는 '명절 新 풍속도' ⑴부모님께 '입는 로봇' 선물 어때요
상태바
[리포트]AI시대 달라지는 '명절 新 풍속도' ⑴부모님께 '입는 로봇' 선물 어때요
  • 승인 2020.01.20 2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타임스=유형동 기자) 

◀ 리포트 ▶
AI시대에는 귀성길과 쇼핑,
음식 등 명절 풍속이 크게
달라질 것입니다.

AI타임스가 다가올 AI시대 설 풍속을
2편에 걸쳐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벌초 로봇이 수북하게 자란 풀을 
시원하게 깍아냅니다. 

사람의 손길이 닿기 힘든 곳까지 
꼼꼼하고, 깔끔하게 정돈합니다. 

이제는 명절마다 잇따르는 벌쏘임 사고도
더 이상 발생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기술 발전으로 AI시대 명절 풍경이 
크게 달라질 것으로 보입니다. 

명절만 되면 교통체증으로 
답답했던 귀성길.

자율주행자동차가 상용화 되면
안전은 물론, 소중한 시간도 
지켜줄 것입니다. 

또 귀성을 못 하는 1인 가구나 
소외된 어르신들도 외롭지 않게 
명절을 보낼 수 있습니다. 

AI스피커에 탑재된 첨단 음성인식 기술이 
이제는 '말을 알아듣는' 수준을 넘어 
이용자가 필요한 최적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이용자 취향을 고려한 영화와 드라마를 추천하고 
가족들과의 화상통화도 AI가 책임질 것 입니다.

명절 선물 풍속도 180도 달라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한우와 과일 세트 대신 
실용적인 AI 제품들이 줄을 이을 것입니다. 

영화에서나 볼 법한 보행 보조 웨어러블 로봇.
 
거동이 불편한 부모님들께  
AI 로봇을 선물하는 시대도 그려봅니다. 

AI타임스 유형동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Ville de Gwangju : vers une nouvelle ère de l'IA
  • 日 NEC퍼실리티즈, 설비 고장 전조 검출 AI시스템 실증 추진
  • 人工智能城市-光州
  • 신정훈 예비후보에게 출사표 듣는다(전남 나주·화순)
  • 광주시 ”의향 광주를 넘어 인공지능 광주시대로“
  • 29번 확진자 다녀간 고대안암병원 응급실 폐쇄…환자는 서울 숭인동 거주(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