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매화마을 방문 자제 당부 나서
상태바
광양시, 매화마을 방문 자제 당부 나서
  • 입력 2020-02-26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법 노점상, 야시장 등 불법 행위 강력 단속
“전례 없는 국가 재난, 시민과 함께 극복할 것”
광양시청 전경. (사진=광양시 제공). ©AI타임스
광양시청 전경. (사진=광양시 제공). ©AI타임스

(AI타임스=유형동 기자) 코로나19 감염병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된 가운데 광양시가 시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매화마을 방문을 자제해 달라고 26일 밝혔다.

시는 최근 광양매화축제를 전격 취소했지만, 불가피하게 방문하는 상춘객을 위한 편의 지원과 함께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 조성에 힘쓰기로 했다.

내달 4~15일까지 교통통제 상황실을 운영하고 경찰서, 교통단속·경비용역업체와 협조해 주요 도로 교통지도와 주차관리를 강화할 방침이다.

이동화장실을 추가 설치하고 화장실 청소 전담 인력과 환경미화원을 고정 배치한다.

한편, 시는 불법 노점상, 야시장, 품바 공연, 불법 도로점용, 무허가 건축물 등도 강력 단속할 예정이다.

불법행위 예방과 단속을 위해 관광, 환경, 도로, 건축, 보건위생, 농업지원 등 관련부서와 합동 지도단속을 펼치고, 불법노점상 단속용역을 추진해 전면 차단키로 했다.

또한, 지역주민들의 소득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 관광객들의 편의를 위해 직거래장터, 지역특산물 판매 및 체험, 향토음식점, 푸드트럭 등의 일부 운영계획도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여파로 전면 취소했다.

이화엽 관광과장은 “코로나19 감염증 위기 경보가 심각단계인 만큼 올 봄에는 가급적 매화마을 방문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며, “전례 없는 국가 재난상황에서 매화마을을 찾는 상춘객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한 노력도 함께 기울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지금 사면 좋은 AI 주식 3가지
  • 영국의 5대 AI 기업
  • 개발자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오픈소스는 '제이쿼리'
  • 네이버는 줄이고, 카카오는 늘리고...양사 계열사 현황
  • AI 접목 패션업계, 사용자 수 증가 효과
  • 신제품 개발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