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가 타이어 불량 판독…한국타이어 자동 검수시스템 개발
상태바
AI가 타이어 불량 판독…한국타이어 자동 검수시스템 개발
  • 입력 2020-04-09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한국테크노돔 전경 (사진=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는 인공지능(AI) 기술 및 디지털 센서를 접목한 자동화 검수 시스템을 개발, 실무에 적용한다고 9일 밝혔다.

타이어 검수는 레이저 간섭계 활용 내부 검사, X-Ray 방사선 검사, 전문가 외관 검사 등 3가지로 이뤄진다.

이번에 개발한 시스템은 레이저 간섭계 활용 내부 검사에 적용한다. 전문가가 부적합 요소를 찾아냈던 것을 AI 기술이 대신 판독하는 방식이다.

부적합으로 판단해야 할 기포 크기와 형상이 항상 동일하지 않아 이미지 프로세싱이 어려웠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 해당 시스템은 부적합 기준을 체계화하는 머신러닝 기술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

이 검수 시스템을 적용하면 판정 시간 단축으로 설비 가동률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타이어는 X-Ray 방사선 검사, 외관 검수 과정에도 AI 기술을 확대할 방침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지난해 인공지능을 활용한 타이어 컴파운드 물성 예측 모델인 VCD 시스템을 개발한 바 있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로 제조업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