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22일 개막
상태바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22일 개막
  • 입력 2020-05-20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말까지 매주 금‧토‧일 저녁 7시~10시까지 운영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포스터. (사진=여수시 제공).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 포스터. (사진=여수시 제공).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쳐있는 시민과 관광객에게 위로와 힐링의 메시지를 전할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이 이달 22일 6개월의 대장정을 시작한다.

여수시는 오는 22일부터 11월 말까지 매주 금‧토‧일 저녁 7시부터 3시간 동안 여수밤바다 해안산책로에서 다채로운 거리문화공연이 펼쳐진다고 20일 밝혔다.

여수밤바다 낭만버스킹은 거북선대교 아래로 이전한 낭만포차를 비롯한 5개소에서 댄스‧무용, 어쿠스틱, 풀밴드, 퍼포먼스 등 특화된 장르의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인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 예방에 따라 개막행사는 개최하지 않는다. 각 공연장마다 손 소독제 비치 및 관람객 전원 마스크 착용, 개인 간격 유지 등의 지침을 준수하며 운영할 예정이다.

여수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올해는 작년에 비해 늦게 공연을 시작하게 됐지만, 오래 기다린 만큼 수준 높은 공연을 준비했다”며 “‘낭만버스킹’이 침체된 지역 상권 회복을 돕고, 관객 마음에 위안과 희망을 주는 공연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로 제조업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