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9조원대 추경예산 편성
상태바
전남도, 9조원대 추경예산 편성
  • 입력 2020-05-21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생계 지원·지역경제 활성화 중점
전남도청 전경. (사진=전남도 제공).
전남도청 전경. (사진=전남도 제공).

전남도가 21일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포함한 9조1442억원의 추경예산을 편성해 도의회에 제출했다.

이로써 전남도는 지난해 10월 8조원 대 예산편성에 이어 사상 최초로 9조원 대 예산을 편성하게 됐다.

이번 추경예산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과 추가 확산 방지를 비롯 해 생활이 어려워진 도민의 생계 지원과 소비 진작, 소상공인 지원등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중점 편성했다.

특히 각종 행사와 사업 예산을 구조조정해 절감한 예산을 도정 주요 현안사업에 재투자했다.

추경 증액규모는 8130억원이다. 일반회계는 7827억원, 특별회계는 303억원이다. 재원은 국고보조금 등 이전재원 5657억원과 세외수입 205억원, 지방교부세 426억원, 순세계잉여금 등 1842억원이다.

일반회계의 주요 내용으로는 지난 4일 시·군에 지급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4458억원이 있다. 이를 비롯해 공모사업 확정에 따른 국고보조금 1198억원과 이에 따른 매칭 사업비 100억원을 반영했다.

또한 지역경제 활력 회복을 위해 지방도 정비 150억원과 시내·시외버스 재정지원 128억원, 도내 투자기업 지원 35억원, 청년 근속장려금 지원 10억원 등 자체사업에 1537억원, 법정의무경비·경상경비 등에 787억원을 편성했다.

더불어 각종 행사 경비와 사업비 등에 253억원을 절감해 도정 주요 현안사업 추진을 위한 재원으로 활용했다.

분야별로는 공공행정분야(재난지원금 포함) 5324억원, 안전분야 49억원, 관광 및 문화예술분야 285억원, 환경분야 157억원, 보건복지분야 258억원, 농수산분야 656억원, 일자리 및 경제분야 345억원, 건설교통분야 828억원, 교육개선분야 268억원 등을 증액 편성했다.

명창환 전남도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추경예산이 코로나19 감염병 청정지역인 전남도에 추가 확산을 방지하고, 재난지원금 지원과 소비 진작, 소상공인 지원 등을 통해 도민의 생활과 지역경제를 하루 빨리 정상화하는데 마중물 역할을 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가 제출한 이번 추경예산안은 제342회 전라남도의회 정례회에서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오는 6월 17일 본회의에서 의결·확정된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로 제조업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