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광주신세계 농수특산물 판로개척
상태바
전남도-광주신세계 농수특산물 판로개척
  • 입력 2020-05-21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부터 직거래장터 운영…판로확보 업무협약 추진
전남도청 전경. (사진=전남도 제공).
전남도청 전경. (사진=전남도 제공).

전남도가 광주 신세계백화점과 손잡고 전남 우수 농수특산물 직거래장터를 개최한다.

이번 직거래장터는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농어가를 돕기 위해 지난 4월 실시한 장터에 이은 것이다. 21일 개장해 오는 28일까지 광주 신세계백화점 1층에서 펼쳐진다.

직거래장터에는 시장·군수가 추천한 26개 농가와 업체가 참여한다. 여수 갓김치를 비롯해 영광 굴비, 곡성 백세미, 구례 산수유 등 170여종의 각 지역 대표 특산물이 판매된다. 소비자에게 인기가 높은 곡성 사과와 나주 화훼농가의 알스트로메리아와 리시안셔스꽃도 선보인다.

직거래장터에서는 행사기간 동안 농수특산물을 구매한 소비자에게 ‘무안 황토랑’ 샘플쌀(500g) 100개를 매일 선착순으로 증정하는 이벤트도 실시한다.

이와 함께 전남도와 신세계는 오는 25일 코로나19로 판매에 어려움을 겪은 농어가, 중소업체의 판로확대를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월별 직거래장터 개설을 비롯한 신세계백화점 본·지점에 전남 직거래장터 확대, 농수축산물 온라인 판매망 확충 등을 펼쳐 나갈 계획이다.

강종철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침체된 농어가에 활력을 불어넣고, 도내 우수 농수특산물을 선보일 수 있는 좋은 기회다”며 “정기적인 직거래 장터를 서울, 대구 등 타 지역 백화점까지 확대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는 지난 4월 광주 신세계백화점에서 5일간 실시한 농어가돕기 상생장터에서 1억860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올해 주목할 머신러닝 스타트업 25사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