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8천개 다중이용시설에 코로나19 상생 지원금 지원
상태바
순천시, 8천개 다중이용시설에 코로나19 상생 지원금 지원
  • 입력 2020-05-21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개소 당 현금 50만원 지원
순천시청 전경. (사진=순천시 제공).
순천시청 전경. (사진=순천시 제공).

전남 순천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다중이용시설(업소)에 전액 시비로 50만원씩 현금 지원한다.

오는 25일부터 접수가 시작되는 ‘상생 지원금’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집단감염 위험시설 운영제한 조치와 사회적 거리두기 등으로 경영위기를 겪고 있는 다중이용시설(업소)사업주들의 숨통을 틔워주는 것을 목표로 지원된다.

지원 대상은 2020년 5월 21일 기준 순천시에 주민등록이 돼있는 다중이용시설(업소) 대표자다. 2020년 3월 22일까지 순천시에 사업자 등록 또는 영업신고가 돼있는 시설(업소)이나 2020년 2월 24일부터 5월 21일까지 기간 중 폐업한 시설(업소) 두 가지 요건 중 하나만 충족되도 신청할 수 있다. 학원, 숙박업, 체육시설, 요식업, PC방, 노래연습장 등 약 8000여개 업소가 대상이 될 것으로 보인다.

지원 신청은 오는 25일부터 6월 5일까지 순천시 문화건강센터 1층 전시실(061-749-3641)에서 방문 접수를 통해 진행된다.

순천시는 밤낮 없이 생업에 종사하는 다중이용시설(업소) 대표자들이 복잡한 서류발급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제출서류를 간소화했다.

신청서, 사업자등록증(영업신고증) 사본, 주민등록초본, 통장 사본과 함께 신분증만 지참하면 접수 가능하다. 대표자가 직접방문이 어려운 경우에는 위임장을 가진 대리인이 신청할 수 있다.

상생 지원금 지급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순천시 대표홈페이지(www.suncheon.go.kr) 고시/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는 SNS를 활용한 홍보도 이어갈 예정이다.

허석 순천시장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중이용시설(업소)의 경영피해 최소화와 위기극복을 위해 이번 상생 지원금을 투입하기로 결정했다”며 “얼어붙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비 진작을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에 앞서 순천시는 택시·화물자동차·전세버스 등 운수업 종사자 4600여명에게 50만원씩 총 21억원의 긴급지원금을 지원한 바 있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로 제조업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