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산기대와 스마트팩토리 구축 지원
상태바
SKT, 산기대와 스마트팩토리 구축 지원
  • 입력 2020-05-22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화공단 우수 중기 스마트 공장화 지원 위한 MOU 체결

SK텔레콤과 산업기술대학교가 안산 시화공단 내 4000여 산기대 협력회사에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위한 교육, 비용, 후속 연구 등을 지원한다.  SK텔레콤은 자체 개발한 5G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메타트론 그랜드뷰'를 제공하고, 산기대는 학내 교육 공간에서 실무 교육을 실시하기로 했다.

SK텔레콤 개발자들이 ‘메타트론 그랜드뷰’의 관제화면을 점검하고있다.
SK텔레콤 개발자들이 ‘메타트론 그랜드뷰’의 관제화면을 점검하고있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은 22일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와 '안산 시화공단 우수 중소기업의 스마트 공장화 지원 사업'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양측은 교육 공간에 컨베이어벨트를 설치하고 '메타트론 그랜드뷰'를 이용해 제조한 부품 품질 검사 과정을 시연한다. 또 실제 현장과 유사한 환경에서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노하우를 전달하고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의 실무형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메타트론 그랜드뷰는 5G 통신망에서 공장 내 설비에 부착된 센서로 회전수, 진동 및 전류 등 데이터를 수집ㆍ분석해 설비의 유지보수가 필요한 시점을 실시간으로 예측한다.

SK텔레콤은 사업 참여 기업에게 메타트론 그랜드뷰를 6개월간 무료로 제공하고, 그 중 100개 기업에는 IoT 장비 및 설치 비용도 제공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이번 사업에서 수집한 데이터를 머신러닝으로 분석해 메타트론 그랜드뷰를 고도화하고 참여 기업이 필요로 하는 추가 솔루션도 개발할 계획이다.

최낙훈 SK텔레콤 인더스트리얼 데이터 사업유닛장은 "이번 협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 제조 기업에게 활력을 불어넣고, 국내 제조 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5G, 인공지능(AI) 등 ICT 기술과 제조 기술의 융합을 통해 제조업 혁신에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SK텔레콤, 스마트팩토리 구축 지원한다

[관련기사] KT, 현대건설기계와 협력해 무인지게차에 5GㆍAI 입힌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로 제조업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