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빅데이터 활용한 스마트 시정 추진
상태바
광양시, 빅데이터 활용한 스마트 시정 추진
  • 입력 2020-06-02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신문고 민원 등 행정서비스 강화
광양시청 전경. (사진=광양시 제공).
광양시청 전경. (사진=광양시 제공).

전남 광양시가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활용해 스마트 시정을 추진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분석 대상은 ‘광양숯불구이 축제’와 ‘국민신문고 민원’으로 행정안전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빅데이터 공통기반 플랫폼인 ‘혜안’을 활용해 비예산으로 추진했다.

분석한 결과는 관련 부서에 제공해 관광진흥 기본계획, 업무 개선 등에 활용할 예정이다.

‘광양숯불구이 축제’ 소셜 분석은 최근 3년간 관련 보도자료(SNS 포함)를 분석한 결과이다. 주요 홍보 매체는 뉴스(77%)이며, 홍보 내용은 문화행사, 숙박업소, 음식점 순이다.

홍보 건수는 2016년 73건에서 2018년 197건(270% 증가)으로 해를 거듭할수록 늘었다.

‘국민신문고’는 2019년 민원데이터 1만2780건을 분석한 것으로 94%(1만1996건)가 지역 내 민원으로 그 중 48%가 중마동에 해당된다. 또한, 74%가 불법 주정차 등 교통 관련이며, 평균 민원처리 시간은 5.73일로 분석됐다.

시는 시정 현안과 관련된 문제 해결을 위해 2017년부터 ‘CCTV 설치 예정지’ 등 10건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업무에 활용하고 있다. 앞으로도 ‘녹시율 분석(특정 지점에서 녹지 공간이 차지하는 비율)’ 등 데이터 기반 행정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이주옥 정보통신과장은 “빅데이터 분석은 4차 산업 혁명의 4대 핵심 중의 하나로 시정과 시민 생활에 도움이 되도록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를 활용한 10가지 좋은 예
  • MIT 테크리뷰가 선정한 젊은 AI혁신가 7인
  • 포스트코로나 이끌 AI 스타트업 'TOP 10'
  • 주목할 중국·일본 로봇 스타트업 '베스트 10'
  • 포브스 선정 유망 AI기업 베스트 50
  • 코로나19와 싸우는 테크기업 '베스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