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 의료진 전용 협업 메신저 개발
상태바
NHN, 의료진 전용 협업 메신저 개발
  • 입력 2020-06-29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급환자 긴급 공지 등 언택트 시대 협업 툴
전자의무기록(EMR)과 연동,즉시 입력 가능

NHN은 의료진 전용 메신저 '토스트 메디컬톡(TOAST MedicalTalk)'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토스트 메디컬톡은 의료진 협업을 위한 메신저로, NHN과 클라우드·모바일 플랫폼 전문 개발사인 에스피테크놀로지가 함께 개발했다.

 

토스트 메디컬톡 [NH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토스트 메디컬톡 [NH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의료진은 토스트 메디컬톡으로 담당 환자와 협진 환자 목록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고, 메신저상에서 협의가 이뤄진 진료 내용을 전자의무기록(EMR)에 즉시 입력·저장할 수 있다.

메신저는 응급 환자를 위한 긴급 공지 기능도 제공한다. 그룹 대화방에서는 화상 통화, 화면·문서 공유, 화이트보드 등의 기능도 제공해 진료 협의를 돕는다.

환자 의료 정보 보호를 위해 병원 바깥 망에서 접속할 때는 지문·안면 인식 등을 거쳐야 한다.

용인세브란스병원은 토스트 메디컬톡을 처음 도입하는 고객사가 됐다. NHN은 토스트 메디컬톡을 기반으로 용인세브란스병원에 'Y톡'을 제공하기로 했다.

용인세브란스병원 관계자는 "환자를 위해 더 빠르고 효과적인 소통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백창열 NHN 워크플레이스개발센터장은 "의료 산업은 의학 전문성과 환자 개인의 민감 정보가 다뤄지는 분야인 만큼 병원·의료진 맞춤형 협업 솔루션의 수요가 빠르게 늘어날 것"이라고 말했다.

 

[LOCAL] [Monday News]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함께 성장하는 데이터 생태계’ 구축해야”

[AI & 산업] 래피드마이너, 새 AI 허브 주목···AI모델 공유·협력 쉬워진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를 활용한 10가지 좋은 예
  • MIT 테크리뷰가 선정한 젊은 AI혁신가 7인
  • 포스트코로나 이끌 AI 스타트업 'TOP 10'
  • 주목할 중국·일본 로봇 스타트업 '베스트 10'
  • 포브스 선정 유망 AI기업 베스트 50
  • 코로나19와 싸우는 테크기업 '베스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