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상황 대응 강화"…여수시, 다가구주택 등에 상세주소 부여
상태바
"응급상황 대응 강화"…여수시, 다가구주택 등에 상세주소 부여
  • 입력 2020-06-30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편물 정확한 수령․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처 가능
여수시청 전경. (사진=여수시 제공).
여수시청 전경. (사진=여수시 제공).

여수시가 원룸과 다가구주택 등에도 아파트처럼 동‧호수를 부여하는 ‘상세주소 부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상세주소 부여 사업’은 원룸‧다가구주택‧상가 등에도 동‧층‧호를 부여해 공법관계 주소로 사용할 수 있게 하는 생활 편의 제도다.

그동안 2가구 이상이 거주하는 원룸, 다가구주택 등이 도로명과 건물번호까지만 있고 상세주소(동‧층‧호)가 없는 경우, 각종 우편물‧택배 등의 배송에 차질을 초래하고 응급상황 발생 시 경찰과 소방 인력의 신속한 대응이 어려웠었다.

시는 상세부여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신축건물에 대해서 건축 인‧허가 및 준공 과정에서 건물번호 부여와 동시에 상세 주소를 부여하고, 기존건물에 대해서도 소유자에게 상세주소를 신청하도록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신청은 건물 소유자나 거주자 등 관계자가 민원지적과 도로명주소팀(061-659-3357)을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상세주소가 부여되면 건물 내 정확한 위치 안내로 우편물이나 택배 등의 정확한 전달 및 수취가 가능하고, 각종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위치 찾기로 시민들의 안전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며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관심과 신청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를 활용한 10가지 좋은 예
  • MIT 테크리뷰가 선정한 젊은 AI혁신가 7인
  • 포스트코로나 이끌 AI 스타트업 'TOP 10'
  • 주목할 중국·일본 로봇 스타트업 '베스트 10'
  • 포브스 선정 유망 AI기업 베스트 50
  • 코로나19와 싸우는 테크기업 '베스트 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