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취약계층 대상 간염 검사 무료 실시
상태바
광양시, 취약계층 대상 간염 검사 무료 실시
  • 입력 2020-06-30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기진단과 치료로 간암 예방 나서
광양시청 전경. (사진=광양시 제공).
광양시청 전경. (사진=광양시 제공).

전남 광양시보건소가 오는 7월부터 간암을 예방하고 조기발견하기 위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B형·C형 간염 검사를 무료로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간암 발병률의 80%를 차지하는 B형·C형 간염 바이러스는 우리나라 간암 발생의 가장 주요한 대표적인 위험인자이다. B형 간염 보균자의 사전인지율은 48%, C형간염 보균자는 28%로 낮게 나타났다.

광양시는 이에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간염 검사를 실시해 간염 상태에 대한 자가인지율을 높이고 조기진단과 치료로 간암 예방에 나서기로 했다.

검진대상은 국가 무료 암검진 대상자(의료수급자, 건강보험가입자 하위 50%) 중 만 40세 이상이다.

보건소는 검진대상자에게 안내물을 보내 홍보 중이다. 검진 기관은 광양시보건소(광양읍), 중마통합보건지원과(중마동) 2개소이다.

검사 결과 유소견자는 병‧의원, 국민건강보험공단을 통해 정밀검사를 실시하며, B형간염 항체 미보유자는 예방접종을 하도록 안내하고 식습관 개선과 절주 등의 건강생활실천 사업을 연계해 추진할 계획이다.

정선주 건강증진과장은 “간염 검사를 통해 취약계층의 자가인지율을 높이고 적절한 치료와 유소견자를 관리해 시민 건강 수준을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광양시보건소 건강증진과(061-797-4049)로 문의하면 된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를 활용한 10가지 좋은 예
  • MIT 테크리뷰가 선정한 젊은 AI혁신가 7인
  • 포브스 선정 유망 AI기업 베스트 50
  • 신제품 개발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
  • 코로나19와 싸우는 테크기업 '베스트 15'
  • 딥마인드 엔지니어가 알려준 입사 지원 팁 5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