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오픈API로 '교통약자' 정보제공
상태바
카카오, 오픈API로 '교통약자' 정보제공
  • 입력 2020-07-08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철도 이동경로, 편의시설 위치 안내
8일부터 전국 1107개 역사 정보 공개

카카오(대표 여민수ㆍ조수용)는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행정안전부(장관 진영)와 함께 카카오맵에서 전국 도시철도 1107개 역사의 교통약자 이동 및 환승 경로, 그리고 편의ㆍ안전시설 정보를 제공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개편은 정부가 민간에 데이터를 개방하는 오픈 API(Open 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방식으로 진행했다. 한국철도시설공단에서 제공하는 정보로 상시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오픈 API는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공개된 API로 카카오맵, 네이버 지도, 구글맵 등 지도 서비스에 활용하고 있다. 

이번에 추가한 정보는 카카오맵에서 서울역, 용산역 등 역사명을 누르면 나오는 역사정보의 ‘교통약자정보’ 메뉴에서 확인 가능하다. 교통약자를 위해 △장애인 화장실 △수유시설 △휠체어 리프트 △전동휠체어 충전 등 편의시설 구비 여부와 상세 위치를 안내한다.

교통약자 이동경로 정보가 있는 역은 ‘교통약자 이동경로 안내’ 버튼을 누르고 이동구간을 선택하면 철도역사의 도면을 바탕으로 출입구와 환승 이동경로 등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각 역사별 출구정보 메뉴에서는 △엘리베이터 △에스컬레이터 △휠체어 리프트의 구비 여부가 표시된다. 교통약자는 표시를 통해 어느 출구를 이용하면 편할지 사전에 쉽게 살펴볼 수 있다.

사진=카카오 공식 홈페이지
사진=카카오맵

주용환 카카오 맵플랫폼팀장은 “이번 개편은 전체 인구의 3분의 1에 육박하는 교통약자에 대한 편의 제공을 위해 이뤄졌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계층의 이용자 니즈를 충족 시키기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지금 사면 좋은 AI 주식 3가지
  • 영국의 5대 AI 기업
  • 개발자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오픈소스는 '제이쿼리'
  • [DNA 우수기업] 〈2〉알서포트...원격지원 SW로 비대면 업무 보조
  • 네이버는 줄이고, 카카오는 늘리고...양사 계열사 현황
  • AI 접목 패션업계, 사용자 수 증가 효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