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중소기업 외상거래 손실보상 보험 지원
상태바
광주시, 중소기업 외상거래 손실보상 보험 지원
  • 입력 2020-07-13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출채권보험 가입 기업 보험료 50% 지원
신용보증기금, 매출채권 보험료 10% 할인
광주광역시청 전경. (사진=광주시 제공).
광주광역시청 전경. (사진=광주시 제공).

광주광역시는 중소기업이 외상거래로 인한 자금난과 연쇄 도산의 위험에 대비할 수 있도록 ‘매출채권보험’ 보험료를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매출채권보험은 중소기업이 거래처에 물품이나 용역을 외상으로 판매한 뒤 구매자의 채무불이행으로 대금을 회수하지 못할 때 최대 80%까지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보험금을 지급받는 공적 보험제도다.

광주시는 코로나19 대책으로 올해 제2회 추경예산에 4억원을 확보하고 지난달 26일 신용보증기금과 ‘광주광역시 매출채권보험 보험료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광주시는 매출채권보험에 가입한 기업에 보험료 50%(최대 300만원 한도) 지원하고, 신용보증기금은 매출채권 보험료를 10% 우대 할인한다.

지원 대상 기업은 본사 또는 주사업장 소재지가 광주시에 있는 중소기업이다. 주류‧담배‧귀금속 도소매업, 숙박‧음식점업, 금융‧보험업, 골프장 운영업 등(보험계약 제외 업종)을 제외한 업종을 대상으로 한다.

박남언 광주시 일자리경제실장은 “보험료 지원을 통해 중소기업의 연쇄 도산을 방지하고 경영 안정성을 도모할 수 있어 고용 효과와 더불어 기업 성장성이 제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중소기업이 코로나19의 힘든 시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금융기관, 관련 협회‧단체 등과 긴밀히 협력해 다양한 중소기업 지원시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지금 사면 좋은 AI 주식 3가지
  • 영국의 5대 AI 기업
  • 개발자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오픈소스는 '제이쿼리'
  • 네이버는 줄이고, 카카오는 늘리고...양사 계열사 현황
  • AI 접목 패션업계, 사용자 수 증가 효과
  • 신제품 개발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