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파워텔, “운전자 얼굴인식해 실시간으로 졸음 방지해드립니다”
상태바
KT파워텔, “운전자 얼굴인식해 실시간으로 졸음 방지해드립니다”
  • 입력 2020-10-15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대폰 사용ㆍ전방 미주시ㆍ흡연 등 부주의한 행동 시 경보음 작동
얼굴 전체 윤곽, 눈, 코, 입 등 83개 좌표 기준해 얼굴 측면까지 감지
사고 위험 행동 실시간 탐지 수치 “내부자료라 공개 어렵다”고 밝혀
KT파워텔 직원이 ‘파워 DSM’을 홍보하고 있다.
KT파워텔 직원이 한 손에 ‘파워 DSM’을 들고 기기를 홍보하고 있다.

KT파워텔(사장 김윤수)은 차량용 전기장비 솔루션 기업 모본(대표 송상희)과 운전자 상태 실시간 모니터링 솔루션 ‘파워 DSM’을 출시한다고 15일 발표했다.

파워 DSM(Driver Status Monitoring)은 차량에 탑재하는 장치로 운전자 홍채, 표정 등을 인식하고 운전자가 위험한 행동을 할 경우 경보음을 울려 교통사고를 예방한다.

얼굴 전체 윤곽과 눈, 코, 입을 포함한 83개 좌표를 기준으로 얼굴 측면까지 감지할 수 있으며 졸음, 전방 미주시, 휴대폰 사용, 흡연 등 사고위험행동을 실시간으로 감지한다. 적외선 카메라로 야간 운전, 터널 안 등 어두운 환경에서도 인식할 수 있다.

사고 위험 행동으로 인해 파워 DSM에서 경고가 발생한 경우 해당 데이터는 KT파워텔 사물인터넷(IoT) 솔루션으로 서버에 실시간 전송된다. PC 관제 프로그램으로 내용을 확인하고 운전습관 개선 겸 사고 방지에 활용 가능하다.

한 코스피 상장기업에서는 안전한 업무 수행을 위해 10월 중 파워 DSM을 도입한다. 기업 관계자는 “운송 직원의 운전습관 데이터를 차량 관리 시스템에 통합하여 업무 안전성을 높일 수 있어 ‘파워 DSM’을 도입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윤수 KT파워텔 대표는 “기업 고객이 차량 관리 효율화로 운영 비용을 절감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되는 현장 필수 IoT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KT파워텔 담당자는 사고 위험 행동을 실시간으로 얼마나 탐지하는 지를 나타내는 수치는 “내부자료라서 공개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KT, AI 엔진 4종으로 산업 AI 선도한다

[관련기사] KT, AI로 기업 이메일 지키는 보안상품 출시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 재현 기술, 로마 황제 얼굴을 살려냈다
  • EU가 뽑은 인공지능(AI)ㆍ로봇 기술 9가지
  • 바이두, AI 신기술 4개 공개
  • "당신의 외모는 몇 점?"…AI가 평가하는 내 얼굴은?
  • 차세대 콘텐츠에 활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AI) 기술 6가지
  • 코로나19 대유행 시대, 학교가 갖춰야 할 7가지 필수품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