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성 백내장 외에 선천성 백내장도 있다? 백내장 초기증상 및 치료법
상태바
노인성 백내장 외에 선천성 백내장도 있다? 백내장 초기증상 및 치료법
  • 김수연
  • 승인 2019.06.27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내장 증상 및 원인 (사진=ⓒ픽사베이)

백내장은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생길 수 있는 안질환 중 하나다. 증상이 심해지면 일상생활에 지장이 올 수도 있으므로 빠른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 아래에서 백내장 증상과 백내장 원인, 백내장 수술에 대해 함께 알아보자.

백내장 증상


백장의 초기증상은 먼저 시력과 가장 근접한 증상이 나타난다. 눈 속의 수정체가 탁해지면서 시력저하가 일어나기 때문에 수정체의 굴절률이 늘어나 노안이 생기며 시력이 저하되다가 잘 보이던 것이 안보이고 잘 보이지 않던 것이 보이기 시작한다. 또 밝은 물체는 흐리게 보이고 밝은 곳에 가면 눈이 부셔 보기 어려울 수 있다. 또한 사물이 뿌옇게 보이며 겹쳐보일 수도 있다.

백내장 원인


가장 흔한 백내장의 원인은 앞서 말했듯이 노안으로 인해 나타나는 노인성 백내장이다. 또한 그외에도 임신초기에 풍진을 앓아 태아에게 영향이 가거나 유전적인 요인으로 나타날 수 있다. 혹은 외상, 당뇨병, 포도막염, 피부질환, 자외선 과다노출 등으로 인해 백내장이 발생할 수 있다.

▲백내장 치료방법 (사진=ⓒGettyImagesBank)

백내장 수술

백내장 치료방법은 수술적 치료가 있다. 혼탁해진 수정체를 제거한 후 수정체 낭 속으로 인공 수정체를 삽입하면 된다. 백내장 수술 후 주의사항은 먼저, 눈을 비비는 행위는 피해야 한다. 플라스틱 안대를 끼고 있는 것이 좋으며 이틀동안은 사우나나 격한 운동은 피하는 것이 좋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광주‧전남 신재생에너지산업 도약의 날개 달다
  • ㈜ 해양에너지,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추진 MOU 체결
  • 해줌, 충북 진천에 800kW급 태양광 발전소 준공
  • '빅스포 2019' 개막, 4차 산업 에너지 기술이 한 자리에
  • 충남도, 당진시에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혁신벨트’ 조성
  • 이용섭 시장 "AI 기반 스마트공장 예산지원 대폭 확대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