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이야, 장갑차야?" 조이스틱으로 다루는 이스라엘 AI 장갑차
상태바
"게임이야, 장갑차야?" 조이스틱으로 다루는 이스라엘 AI 장갑차
  • 입력 2020-07-29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크로소프트(MS) 엑스박스 게임 컨트롤러로 장갑차 조종
포트 나이트', '에이펙스 레전드' 게임과 비슷한 인터페이스
스타 크래프트2를 사용해 훈련했고 유니티 게임 엔진과 VBS플랫폼을 접목

게임과 현실을 구분하라는 말이 있다. 하지만 이 장갑차는 얘기가 좀 다르다. 이 장갑차는 모니터를 보며 게임을 하듯 게임컨트롤러로 장갑차를 제어한다. 또 스타크래프트2 게임으로 전투를 학습한 인공지능(AI)시스템을 갖췄다. 이스라엘 항공우주산업(IAI)이 개발한 AI 장갑차 '카르멜' 이야기다.

이스라엘 군인이 카르멜을 사용하고 있다(사진=이스라엘 국방부)

워싱턴 포스트는 28일(현지시간) AI 로봇공학 플랫폼을 갖춘 장갑차 '카르멜'을 집중소개 했다. 

카르멜의 겉모습은 일반탱크와 다를바 없다. 하지만 안으로 들어가면 게임 매니아의 방과 별반 다르지 않다. 창문이 없는 대신 파노라마 형태로 둘러싼 모니터가 전방에 있고 조종석에는 마이크로소프트(MS) 엑스박스 게임 컨트롤러가 있다. 

조종사는 마치 게임을 하듯 모니터를 보며 컨트롤러로 탱크를 조종하고 제어한다. 이 장갑차는 18세에서 21세 사용자에 맞춰 설계했다. 조종사는 새로운 게임을 배우듯 MS 엑스박스 컨트롤러로 쉽게 적응할 수 있다. 이스라엘 항공 우주산업(IAI) 엔지니어는 카르멜 플랫폼을 제작할 때 실제로 10대 게이머들과 함께 작업했다. 

고정형태의 제어장치가 불편하다는 게이머의 지적에 그들에게 익숙한 게임 컨트롤러도 그때 착안했다. 

이스라엘 장갑차 엘빗(사진=이스라엘 국방부)

IAI는 비디오 게임의 디자인 원칙도 사용했다. 카르멜 플랫폼에서는 게임 아이콘과 레이아웃과 비슷하게 정보를 표시한다. 화면에는 지도, 탄약 저장소, 사용 가능한 무기 목록 등 '포트 나이트'나 '에이펙스 레전드'를 플레이할 때와 동일한 정보가 많이 담겨 있다.

또 FPS게임 '콜오브듀티 워존'에서 관전자 관점에서 관련 정보를 표현하고 있다. 물론 실제 표적과 무기를 디스플레이에 표시한다.

전쟁 무기에 게임을 접목한 사례는 처음이 아니다. 2018년 미 해군은 콜로라도 잠수함 투시 진단을 위해 엑스박스컨트롤러를 갖고 실전에 투입했다. 2014년 보잉의 레이저 모바일 데몬스트래에터에도 엑스박스 컨트롤러를 사용했다. 2008년 미국 민군 기술팀은 폭탄 처리 로봇과 함께 닌텐도 위 컨트롤러를 사용하려는 시도를 발표한 바 있다.

전쟁과 게임의 경계가 모호해 진다는 의견에 윤리적인 조사가 있어 왔다. 미국 드론 조종사 단체는 드론을 비디오 게임에 이용하는 것에 비유했으며 가디언은 2012년 제작한 다큐멘터리를 통해 게임 대회에서 조종사를 모집하기 위한 군사적 노력을 언급했다.

IAI는 모든 프로토 타입을 미국 M113장갑차(APC)를 기본 차량으로 2명의 군인만 탱크를 운용하도록 설계했다. 

스타크래프트2 전투 장면(사진=블리자드 공식 홈페이지)
스타크래프트2 전투 장면(사진=블리자드 공식 홈페이지)

IAI는 비디오 게임 사용자 인터페이스에만 초점을 맞추지 않았다. 탱크에 AI를 탑재해 실시간 전략 게임 스타 크래프트2를 사용해 훈련했고 유니티 게임 엔진과 VBS플랫폼을 접목했다.

딥마인드에 따르면 출시한지 10년된 스타 크래프트2는 AI분야 개발자 사이에서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스타 크래프트2는 지속적으로 변화하는 실시간 경쟁 상황, 오랜 경기 시간, 불완전한 정보, 수백가지 변수가 있는 방대한 게임 공간 등을 이유로 이상적인 AI트레이너로 꼽았다.

카르멜 AI 시스템은 AI가 생성하는 수천개의 시나리오를 이용해 스스로 강화하고 훈련했다. 연구진이 개발한 기술 중 하나는 '둠', '스타 크래프트 2' 등 다수의 게임을 활용, AI의 내비게이션, 타깃 탐지, 무기 선택, 기타 자율적 기능 등을 학습했다. 개발팀은 '강화 에이전트'라는 명칭 대신 게임 용어에 맞춰 '봇'이라고 AI 플레이어를 정의했다.

이 AI 시스템은 2주만에 적들과 싸우면서 한 지점에서 다른 지점으로 가는 방법을 인간보다 20~30퍼센트 더 높은 능을 보였다. 이 시스템은 유니티 엔진에 의존하고 있다. 이 엔진은 '하스스톤', '모뉴먼트 벨리', '컵헤드벨리'와 같은 게임을 호환한다.

카르멜에는 완전 자율 주행, 반 자율주행, 수동 운전 모드가 있다. 또 자동 표적 기능과 무기 선택도 할 수 있지만, 무기 선택은 인간만이 할 수 있다. 

[AI & Tech] 고전 텍스트 게임으로 간 인공지능...강화학습과 NLP로 병목현상 풀어

[AI & 산업] 페이스북, 넷핵 게임을 활용한 AI 개발 툴 공개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지금 사면 좋은 AI 주식 3가지
  • 영국의 5대 AI 기업
  • 개발자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오픈소스는 '제이쿼리'
  • [DNA 우수기업] 〈2〉알서포트...원격지원 SW로 비대면 업무 보조
  • 네이버는 줄이고, 카카오는 늘리고...양사 계열사 현황
  • AI 접목 패션업계, 사용자 수 증가 효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