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여파로 AI 서비스 이용 늘어
상태바
코로나19 여파로 AI 서비스 이용 늘어
  • 입력 2020-04-01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기가지니' 이용량 전분기 대비 38% 증가

KT(대표 구현모)는 올해 1분기 인공지능(AI) 스피커 '기가지니' 사용량이 전분기 대비 3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1일 밝혔다.

코로나19 사태로 가정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서비스 이용량이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기가지니를 이용하는 가입자는 220만명에 달한다.

AI스피커 기가지니(사진=KT)
AI스피커 기가지니(사진=KT)

서비스별로는 '핑크퐁 칭찬하기'와 '구구단 연습' 이용량이 각각 333%와 277% 늘었다. 뉴스 서비스 이용량도 135% 증가했다.  또 '끝말잇기'와 '속담 퀴즈'도 81~82%에 달하는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이밖에 실시간 채널 검색과 재생 발화량은 43%, 주문형비디오(VOD) 검색과 재생 발화량은 5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채희 KT AIㆍ빅데이터사업본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가정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난 것에 맞춰 기가지니 키즈, 명상, 홈트레이닝 서비스를 강화했다"며 "생활 트렌드 변화에 맞춰 고객이 필요로 하는 AI 서비스를 지속해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AI로 제조업을 개선하는 10가지 방법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