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전 분야 인공지능(AI) 기술 분포
상태바
가전 분야 인공지능(AI) 기술 분포
  • 입력 2020-04-14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활동∙에너지소비∙온도 분야의 모니터링에 가장 활성화
사용자 알림, 시각 검색과 같은 단순 AI기술 집중도는 낮아

미국 시장조사기관 마인드커머스는 2020년도 가전제품에 적용되는 AI 투자가 헬스케어, 제조 분야에 이어 3번째로 활발하게 이뤄질 것으로 내다봤다.

가전제품에 AI기술은 활동, 에너지 소비, 온도, 비전 등의 모니터링 분야의 투자가 주를 이룬다. 운동, 수면과 같은 일상 '활동 모니터링(Activity Monitoring)' 기술에 가장 많은 투자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되며, 에너지소비 모니터링, 온도 모니터링도 많은 투자가 이뤄지는 분야 가운데 하나다. 반면 사용자 알림, 시각 검색과 같은 비교적 단순한 분야의 AI 기술 투자는 매우 낮게 기록됐다.

2020년도 가전제품에 적용되는 AI 투자 규모는 45억 7900만달러 (5조 5600억원)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활동 모니터링'에 18%인 8억2400만달러(1조11억원),'에너지 소비 모니터링'에 13.8%인 6억3200만달러(7678억원), '온도 모니터링에 13.19%인 6억400만달러(7338억원)이 투입된다. 모니터링 분야에만 비전 모니터링 9.81%(4억4900만달러)을 포함하여 54.8%를 차지한다.

일기예보 AI는 4억9000만달러로 4번째로 큰 투자가 이뤄지며, 오디오 및 비디오 최적화 9.81%, 개체 검색 5.59%, 가상 개인비서 6.9%, 고객 인증 5%, 가상 커뮤니케이션 4%가 뒤를 이었다. 사용자 알림 시스템과 시각검색은 각각 2%와 1.2%에 그쳤다.

기자 프로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유용한 리스티클
  • 올해 주목할 머신러닝 스타트업 25사
  • 머신러닝에 대해 잘못 알고 있는 5가지
  • 버락 오바마가 가장 좋아하는 AI 도서는?
  • 컴퓨팅 성능 최대 20배 향상...엔비디아 새 GPU 아키텍처 공개
  • 유럽 경제활동 재개...사회적 거리두기 조건
  • 팬데믹이 바꿔 놓은 지식작업 변화 3가지